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미동부 최초 B2B·B2C 통합 K-푸드 페어 성료

강경남 기자 | 기사입력 2024/06/05 [09:05]
새로운 유망품목 발굴하고 현지에서 즐기는 K-푸드 체험의 장 성황

미동부 최초 B2B·B2C 통합 K-푸드 페어 성료

새로운 유망품목 발굴하고 현지에서 즐기는 K-푸드 체험의 장 성황

강경남 기자 | 입력 : 2024/06/05 [09:05]

농식품부와 공사가 미국 동부지역에서 최초로 B2B 수출상담회와 B2C 마켓테스트를 동시에 진행해 미국 내 한국 농식품에 대한 인기와 수요를 확인하고 현지 소비자의 입맛과 반응을 점검했는데 그 가능성을 실감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5월 29일부터 6월 1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2024 뉴욕 K-푸드 페어’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미국시장으로의 한국 농식품 수출은 라면, 과자, 음료, 김치, 전통장류 등의 인기에 힘입어 역대 최고 실적인 13억1400만 달러를 달성했다. 아울러 올해 4월 말 기준 대미 수출액도 4억7900만 달러를 기록해 일본과 중국을 제치고 한국 농식품의 최대 수출국으로 발돋움 했다.

 

특히 B2B 수출상담회에서는 지난해보다 경쟁력 있는 42개 수출기업들이 북중남미 지역 바이어들과 423건의 상담을 진행해 5600만 불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기록했으며, 유자스틱, 호박인절미, 새우라면 등 상담 반응이 좋았던 품목을 중심으로 총 24건, 1700만 불의 규모의 현장계약과 MOU를 체결했다.

 

 

                 ↑2024 뉴욕 K-FOOD FAIR B2B 수출상담회

 

                 ↑2024 뉴욕 K-FOOD FAIR B2C K-라면 시식

 

권오엽 공사 수출식품이사는 “이번 페어를 통해 확인된 미주지역 바이어의 제품수요와 소비자들의 반응을 고려해 해외 시장을 사로잡을 다양한 K-푸드 제품들을 발굴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수출상담회에 참가한 미국 온라인 식품 플랫폼 관계자는 “미국내 새로운 K-푸드에 대한 수요가 눈에 띄게 늘고 있다. 새로운 제품 발굴을 위해 한국 제품동향에 관심이 많은데 현지에서 다양한 제품들을 접할 수 있어 유익했다”라며, “홍삼, 유산균을 활용한 건강기능제품과 두부 단백질 쉐이크, 비건만두 등 매력적인 제품들을 발견해 기쁘다”라고 말했다.

 

이어 5월 31일과 6월 1일에는 미동부 최대규모 쇼핑몰인 아메리칸드림몰 방문객을 대상으로 불닭볶음면, 꼬북칩, 밀키스 등 현지에서 인기가 높은 K-푸드의 시식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냉동김밥, 단백질 스낵, 유자차 등 페어 참가 기업들의 제품을 활용한 마켓 테스트도 실시해 현지 소비자들의 생생한 반응을 살피기도 했다.

 

동시에 △푸드테크존 △K-푸드 쿠킹쇼 △로블록스 K-푸드 시뮬레이터 챌린지 등 다양한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해 주말을 맞아 쇼핑몰을 찾은 알파·MZ세대 젊은이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