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24시간 원스톱 마약상담서비스 1342 개시

강경남 기자 | 기사입력 2024/03/26 [22:53]

방기선 국무조정실장, ’24시 마약류 전화상담센터’ 개소식 참석 후 마약류대책협의회 개최
범부처 ‘마약범죄 특별수사본부’ 중심 주제별 마약범죄 집중단속 예정

24시간 원스톱 마약상담서비스 1342 개시


방기선 국무조정실장, ’24시 마약류 전화상담센터’ 개소식 참석 후 마약류대책협의회 개최
범부처 ‘마약범죄 특별수사본부’ 중심 주제별 마약범죄 집중단속 예정

강경남 기자 | 입력 : 2024/03/26 [22:53]

1992년 이후 마약중독 예방 교육·홍보 및 중독자 사회복귀를 위해 힘쓰고 있는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가 운영을 담당하는 ‘24시 마약류 전화상담센터’가 문을 열고 서비스를 시작한다.

 

방기선 국무조정실장은 3월 26일(화)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산하 ’24시 마약류 전화상담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마약퇴치 현장 의견을 수렴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마약류 중독 예방 및 재활을 위해 현장에서 애쓰고 있는 ‘24시 마약류 전화상담센터’ 개소를 축하하고 마퇴본부 관계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방기선 국무조정실장은 개소식에 참석하여 마약퇴치운동본부 관계자 등을 통해 현장 의견을 청취하면서, “이번 정부는 강력한 마약과의 전쟁 의지를 갖고 단속 뿐 아니라 마약중독자를 위한 재활과 치료 인프라를 늘려 일상 회복을 지원하고, 학교 마약류 예방교육시간을 확대하여 청소년을 마약으로부터 선제적으로 보호하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에 새롭게 개소한 상담센터에서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상담이 적시에 이루어져 마약경험자의 생명을 구하고 건강을 지켜나가는 최일선에 있다는 마음가짐으로 업무에 적극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식약처와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는 국민 여러분들이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상담서비스를 한번에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누구나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당신의 일상(13) 24시간 사이(42) 모든 순간 함께하겠다”는 의미의 대표 전화번호[1342]를 운영하고 전문 상담인력을 활용해 마약류 중독 관련 안내(치료병원 등), 중독자 중독심리상담, 오남용 예방 상담, 중독재활센터 연계 안내 등 다양한 상담을 24시간 제공한다.

 

향후, 식약처는 마약 중독 재활 및 예방을 한 걸음 더 다가가 돕겠다는 의미에서 “마약류 중독재활센터”을 “한걸음센터”로 약칭하고, 마약류 오남용 예방·재활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후 현장에서 ’24년 제1차 마약류대책협의회도 개최됐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23년도 마약류 종합대책 주요성과 및 ’24년도 추진계획, 제1차 마약류 관리 기본계획(’25~’29) 수립 추진방안, 마약류대책협의회 향후 운영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정부는 불법마약류의 유통과 사용을 근절하기 위해 수사·단속 역량을 총동원한 결과, 작년 한해(’23년) 동안 마약류 사범 단속은 전년 대비 50.1%, 압수량은 24%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는 마약밀수 특별대책 추진단 및 해양마약수사 전담팀 운영, 차세대 신종마약 탐색 플랫폼 구축과 함께 마약류에 대한 부처별·주제별 집중단속기간을 운영해 범정부적인 마약류 수사·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

 

참고로 △불법마약류 공급·유통 특별단속(4~6월, 마약류특별수사본부), △마약류사범 집중단속(3~7월, 경찰청), △의료용 마약류 오남용 기획점검(4~5월, 식약처), △대마·양귀비 해양 밀수 사범 특별단속(4~7월, 해경청), △여행객 마약류 밀반입 집중 단속(7~9월, 관세청) 등이다.

 

 

아울러 수사·단속 강화 외에도 마약류 중독 예방 및 치료·재활까지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해 치료·재활·예방 영역에서도 전방위적인 마약류 관리를 추진한다.

 

마약류 관리는 △사법-치료-재활 연계모델 확대(대검찰청-법무부-식약처-복지부), △치료보호기관 확대(복지부), △권역별 거점 치료기관 지정 및 지원(복지부), △중독재활센터 대폭 확대(식약처), △군인·청소년·수용자·일반인(여행객 등) 맞춤형 교육·홍보 확대(국방부, 법무부, 여가부, 법무부, 교육부 등) 등이다.

 

한편, 관계부처와의 협업, 민간 전문가 의견수렴, 국제 마약범죄 동향 분석 등을 기반으로 하여 올해 하반기까지 범정부적 역량을 최대한 활용, 빈틈없고 전략적인 마약류 관리를 위한 제방기선 국무조정실장은 “나라의 근간을 뒤흔드는 마약범죄를 뿌리 뽑고 마약청정국으로 돌아가기 위하여 범정부적 자원을 최대한 활용할 것”이라면서 “중장기적이고 빈틈없는 마약관리를 위하여 모든 부처가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을 지속해줄 것을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