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식약청장, 설 명절대비 주류업체 위생·방역 관리 실태점검

식약일보 | 입력 : 2022/01/14 [16:2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 부산식약청 홍진환 청장은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대표하는 전통 막걸리 제조업체인 (유)금정산성토산주(부산 금정구 소재)를 1월 14일 방문해 생산 현장을 직접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번 점검은 설 명절을 앞두고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전통주 등 주류의 제조 안전관리 현황을 살펴보고, 코로나19 방역 관리 상황을 점검하고자 마련했다.

 

홍진환 부산식약청장은 이날 현장에서 “제조현장에서 원료관리부터 최종제품 제조과정까지 위생관리에 세심한 관심을 가져줄 것을 요청드린다”며 “특히 막걸리 등 탁주는 냉장제품이므로 식품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보관온도 준수 등 식품 안전관리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아울러 제조현장에서 코로나19 방역 수칙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덧붙였다.

 

부산식약청은 앞으로도 국민들이 안전한 식품을 소비할 수 있도록 계절과 유통·소비트렌드 변화에 따른 다소비 식품의 안전관리를 강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몸에 이로운 고로쇠 수액, 남부지역서 출수?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