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농업협력국 중 14개국 국내 초청연수 완료

한국과 우호적 관계를 강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

식약일보 | 입력 : 2019/12/02 [18:24]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주요 농업 협력국 중 선발된 14개국의 농업분야 공무원과 농업인 등을 국내에 초청하여 한국의 농업·농촌 발전경험, 정책, 기술 등을 공유하는 초청연수를 실시했다.

 

이 초청연수는 두 차례(1기: 2019.11.16~23, 2기: 2019.11.24~12.1.)로 나뉘어 각 8일간 진행됐다.

 

이 과정에 초청된 연수생 48명은 한국의 농업·농촌 발전과정 및 농산업 정책 등에 관하여 분야별 전문가의 강의를 듣고, 농식품 생산 및 연구 분야와 수확 후 관리(가공·저장·유통) 분야 등의 현장을 방문하여 한국농업을 직접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 사업이 주요 농업 협력국들과의 농업협력을 강화하고 한국과의 우호적 관계를 강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년에는 연수생들의 관심이 높았던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스마트팜과 수직농장(식물공장), 농기계 등 분야에 대한 프로그램을 강화하여 이 분야의 해외진출 확대를 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김현수 장관,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서 전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