텀블러 사용 시 무료음료 제공행사 4개월간 진행

심평원, 원주시민 제안 환경보호 캠페인 추진

식약일보 | 입력 : 2019/08/06 [16:58]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사평가원’)은 5일 원주 본원 카페(원주 반곡동)에서 임직원과 지역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일회용품을 줄이는 ‘월간 텀블러’ 캠페인을 시작했다.

 

이번 캠페인은 시민이 제안한 지역사회문제를 발굴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18년 강원혁신포럼(강원도 주관)에서 심사평가원이 추진하기로 약속한 과제로서, 텀블러 사용 습관을 지역사회에 확대해보자는 취지로 추진하게 됐다.

 

심사평가원은 오는 11월까지 4개월간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매월 첫 주(월~금)에 원주 본원 1층 카페로 텀블러를 가져온 지역주민에게 무료커피 제공(월 150잔) △올바른 텀블러 세척법 및 선택법 안내 △잠자고 있는 새 텀블러 기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특히 캠페인을 통해 절감하는 일회용품(종이컵, 플라스틱컵) 수량, 임직원과 지역주민의 텀블러 사용 횟수 등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하고 결과를 공유하여, 캠페인이 단순 행사가 아니라 지역 환경보호를 위한 새로운 문화로 자리 잡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과제 제안자인 남현경 시민은 “처음엔 이런 캠페인을 제안해도 괜찮을지 주저했지만, 공공기관과 함께 어떻게 시작하면 더 효과적일지 고민하는 과정에서 ‘사소한 변화를 나부터 시작하고, 지역사회에 확산되는 즐거운 상상’을 하게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심사평가원 김승택 원장은 “앞으로도 지역문제를 발굴하고 해결하는 지역플랫폼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함께 추진함으로써 사회혁신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심사평가원이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문 대통령, 농진청 “고온극복 혁신형 쿨링하우스” 방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