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제약바이오협회 업무협약 체결

빅데이터·AI 활용 제약바이오산업 발전과 국민건강증진 위한 협력강화

식약일보 | 입력 : 2019/06/27 [16:38]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사평가원’)은 26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와 상호협력을 통한 국내 제약바이오산업 발전과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 서초구 제약바이오협회 회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양기관은 △신약개발을 위한 빅데이터 활용 등 인공지능 인프라 구축, △신약개발 등 공동연구개발 및 기술교류, △인공지능 신약개발 등 제약 관련 교육에 관한 협력을 진행했다.

 



심사평가원 김승택 원장은 “신약개발을 위한 연구개발(R&D) 활성화와 인공지능(AI) 인프라 구축 지원 등 국내 제약 산업 발전과 이를 통한 국민건강증진을 위해 협조를 아끼지 않고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은 “심평원은 실제로 의료현장에서 발생하는 방대한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어 오늘 협약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MOU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 되도록 적극 협력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국내 신기록 올해 박과 채소 챔피언 “319kg 호박”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