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석우 나연신 부부, 어린이 환자 위해 광고모델료 4000만원 기부

식약일보 | 입력 : 2018/05/28 [17:16]

배우 강석우와 아내 나연신 부부가 경제적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어린이 환자들의 후원자로 나섰다.

 

강석우 나연신 부부는 23일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원장 김호성)을 방문해 최근 가족이 출연한 여행사 광고 모델료 4000만원을 어린이 환자 치료비용으로 기부했다.

 

몇 년 전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을 찾은 강석우씨는 몇 개월 되지 않은 아이와 어머니가 힘들게 치료를 받는 모습을 보고 눈물이 났지만 어떤 말로도 위로할 수 없었고, 이후 항상 어린이 환자를 위한 치료비 지원을 생각해 왔다.

 



강석우씨는 “치료를 받아야 되는데 경제적인 문제로 치료를 포기해야 되는 어린이들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부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호성 세브란스 어린이병원 원장은 “여느 기부보다 따뜻한 기부임에 감사를 드리며, 병원에서도 어린이 환자들의 치료를 위해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식물명, 북한사용 50% 남한과 달라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