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제45기 정기주주총회 개최

연결 매출액 1조 1,416억 원으로 2년 연속 1조 클럽 가입

식약일보 | 입력 : 2018/03/19 [17:28]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16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제45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정기주주총회에서 광동제약은 지난해 매출액 6,885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8% 성장을 달성했으며, 재무제표 연결 매출액은 1조 1,416억 원으로 2년 연속 1조 클럽에 가입했다고 보고했다.

 

광동제약 최성원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주주들의 성원으로 삼다수 유통 재계약 체결, 솔표 상표권 인수 등과 우황청심원, 콘트라브, 비타500 등 기존 제품의 지속 성장으로 많은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다”면서 “2018년 매출 목표는 제약과 음료 부문 동반 성장을 통해 전년 대비 12% 성장한 7,721억 원으로 정했으며, 휴먼 헬스케어 기업으로서의 기업 가치도 한층 더 끌어올리겠다”고 말했다.

 



광동제약은 이날 주총에서 △제45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이사 선임(모과균 재선임) △이사 및 감사 보수한도액 승인의 안건을 의결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올해 경영방침을 ‘내실 있는 성장기반 구축’으로 정하고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 △성장동력 기반 확보 △정도경영 및 핵심가치 경영 지속을 과제로 제시한 바 있다. 김용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나른한 봄 “토마토”로 활력 찾자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