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4회 KIMES 2018 의료산업 정책 세미나 개최

의료기기업계 대상 3월 15일~16일 양일간, 코엑스컨퍼런스룸에서 열려

식약일보 | 입력 : 2018/03/07 [16:38]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회장 이경국)는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기술 발전 및 의료, 병원 관련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한국이앤엑스 등과 공동으로 3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전시장(COEX)에서 제34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2018)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매년 KIMES 전시 기간 중에 의료기기산업 발전을 위하여 다양한 의료산업 정책 세미나를 개최해왔으며, 올해엔 3월 15일(목)~16일(금) 양일간 △KMDIA 건강보험 정책 세미나 △허용되는 경제적 이익 등에 관한 지출보고서 세미나 △Fair Pay Med 설명회 △FTA 활용 실무 △특허의 전략적 활용 △KMDIA 의료기기 광고 전문 세미나 △신시장창조 차세대 의료기기 개발을 위한 기술교류 세미나 등 회원사와 의료기기업계 종사자들의 업무지식 향상을 위한 설명·강연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히, 식약처와 공동으로 주최하는 “의료기기 정책 및 허가·심사 동향 ”세미나의 주요 내용은 △2018 의료기기 정책 동향 및 사후관리 운영 방향 △의료기기 허가·심사 방안 △의료기기 GMP 정책 및 ISO 13485:2016 도입 방향 △IMDRF 소개 및 향후 추진 방향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임상설계 등으로 구성하여 2018년 의료기기의 변화된 정책 방향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춰 최신 의료기기 기술 동향과 헬스케어미래, 디지털 시대에 환자를 위하여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에 적응해 가는 업계 발전 현황을 공유하고, 패널토론으로 통해 디지털헬스케어 기반 의료기기 정책 수립 제언을 위한 의견을 모아 정부에 전달할 예정이다.

 

세미나 등록은 KIMES 홈페이지(http://kimes.kr/kr/seminar/schedule.asp) 사전신청과 현장등록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경국 협회장은 “의료기기산업은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향후 국가경제의 일익을 담당할 신산업으로서 각광 받고 있는 상황에서 업계 실무자의 의료기기 정책 방향과 업무지식 등에 대한 이해도 향상은 매우 중요하며, 협회는 앞으로도 업계 도움이 되는 다양한 세미나와 교육 등을 개최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용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출유망 ‘접목선인장’ 새 품종 선보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