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품 유통금액 57.1조원, 전년 대비 8.9% 증가

심평원, “2016 완제의약품 유통정보 통계집 발간”

식약일보 | 입력 : 2017/12/01 [09:57]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사평가원’)은 2016년 완제의약품 유통정보 분석 현황이 담긴「2016 완제의약품 유통정보 통계집」을 30일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 홈페이지(biz.kpis.or.kr) 및 국가통계포털(www.kosis.kr)을 통해 공개한다.

 

「2016 완제의약품 유통정보 통계집」에 따르면, 2016년 전체 의약품 유통금액은 57.1조원으로 전년대비 8.9%(4.7조원) 증가했으며, 최근 3년간 연평균 7.8% 증가(’14년 약 49조원→’15년 약 52.4조원→’16년 약 57.1조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업태별 의약품 공급현황

 

2016년 의약품 유통금액 57.1조원 중 도매상이 31.5조원으로 전체 시장의 55.1%를 차지하고 있으며, 그 다음으로 제조사 18.9조원(33.0%), 수입사 6.8조원(11.9%)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도매상의 공급금액은 최근 3년 평균 약 10.8% 증가율을 보였으며, 수입사 또한 연 평균 12.5% 증가함으로써 의약품 유통시장 규모를 성장시킨 것으로 분석됐다.

 

2016년 의약품 유통금액 중 요양기관으로 공급된 금액은 23.7조원으로 전년 대비 2.1조원(9.6%) 증가했으며, 그 중 급여의약품이 19.6조원으로 82.7%를 차지했다.

 

요양기관 종별로는 약국이 15.0조 원으로 63.4%를 차지했고, 그 다음으로 종합병원급 5.2조원(22.0%), 의원급 1.8조원(7.8%), 병원급 1.4조원(5.9%) 순이었다.

 

의약품이 요양기관으로 공급된 금액 총 23.7조 원 중 도매상을 통해 공급한 금액은 89.0%(21.1조원)로 전년대비 0.3%p 증가했다.

 

          ↑△’16년 의약품 유통단계별 공급현황(위) △’15년 의약품 유통단계별 공급현황(아래)

 

지역별로는 인천, 경기, 충북, 경남, 제주, 세종에서 전년대비 약 2배 높은 10% 초반대의 증가율을 보였으며, 특히 세종은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적으나 2014년 14.9%, 2015년 29.8%에 이어 2016년 29.1%로 계속해서 증가 추세를 보였다.

 

한편, 안전상비의약품 13품목의 2016년 편의점 공급금액은 284.8억 원으로 2015년 239.1억원 대비 19.1% 증가했다.

 

          ↑연도별 안전상비의약품 공급현황

 

심사평가원 이경자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장은 “「2016 완제의약품 유통정보 통계집」이 의약산업 발전, 학계 연구, 정부정책 추진 등을 위한 기초자료로서 유용하게 활용되길 바라며, 향후에는 일련번호 제도 시행과 관련한 다양한 통계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그룹 위너, 10주년 “세브란스 1% 나눔운동” 재능기부 동참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