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1차례 헌혈한 김현진씨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식약일보 | 입력 : 2017/06/13 [16:13]

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6월 14일14회 세계헌혈자의 날을 맞아 김현진씨(, 43)에게 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김씨는 31살에 헌혈을 시작한 이후 현재까지 한 달에 평균 1.5회 정도로 헌혈을 하였다. 총 헌혈 횟수는 231회에 이른다.

 

특히 백혈병 환아들에게 가장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여, 헌혈시간이 가장 오래 걸리는 혈소판 헌혈(190)202회나 했으며, ’07년 조혈모세포기증희망자로 등록하는 등 생명나눔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그는 잠깐의 불편함으로 생사의 기로에 선 이웃의 생명을 살릴 수 있다는 건 정말 멋진 일이고, 앞으로도 헌혈을 위해 건강관리를 열심히 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올해 14회 세계 헌혈자의 날에는 이용구씨(228회 헌혈), 유완철씨(337회 헌혈) 29명과 공군 제20전투비행단 등 9개 기관이 장관 표창을 받았다.

 

복지부 장관 표창 주요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1986년 군대에서의 생애 첫 헌혈 참여를 계기로 총 228회 헌혈, 조혈모 세포기증신청도 등록한 이용구씨(53, 경기도 고양교육지원청). 아프리카 말라위 경기혁신학교 증축공사 봉사 활동 등 참여 1995년부터 총 337회 헌혈 참여, 특히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들을 위해 혈소판 헌혈(101)에 적극 참여, 신장 기증(‘08), 조혈모세포기증 신청, 장기 기증 및 사후 시신기증 서약 등 생명 나눔을 실천한 유완철씨(47, KT 신촌지사). ’05.11월부터 ‘104월까지 월 1회 경기 가평소재 요양원에서 목욕 및 청소봉사활동에 참여, ’08년부터 몽골, 인도네시아의 낙후된 통신인프라 구축을 위해 통신·전화교환기 구축봉사 활동 참여한 바 있다.

 

1983년부터 총 366회 헌혈 참여, 지역사회 시각장애인들과 자전거 타기 및 독거노인대상 밥 퍼 드리기 봉사 활동 등을 다년간 실천 중이신 조연국 씨(50, S-OIL()) (공군 제1전투비행단) 4회 헌혈실시 및 특히 혈액수급이 어려운 겨울 방학 시기 등에 헌혈 참여로 안정적 혈액수급에 기여(‘02년부터 15,536명 헌혈 참여) (서울시노원구청) ‘09년 헌혈장려조례 제정, 34회 단체헌혈로 500명이상 헌혈 참여, 자치구 중 가장 많은 헌혈 참여(’14‘161,665명 헌혈) (경찰청) ‘05년 헌혈약정 체결, 매년 2회 이상 300여개 기관이 단체헌혈 실시, 정부 및 공공기관 중 가장 많은 헌혈 참여(’14‘1621,351명이 헌혈), (삼성디스플레이()) ‘96년부터 연 2회 헌혈, ’14‘16년간 6,317명이 헌혈 참여했다.

 

세계 헌혈자의 날(6.14)은 헌혈의 중요성과 헌혈자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2004년 세계보건기구, 국제적십자연맹 등 헌혈관련 국제기구가 공동으로 제정한 기념일이다. 614일로 지정한 이유는 혈액형을 발견한 미국의 면역학자이자 병리학자 카를란슈타이너(Karl Landsteiner)의 생일을 기념하기 위함이다.

 

올해 행사는 생명을 살리는 힘, 지금 당신의 헌혈입니다(Give Blood, Give now, Give often)"을 주제로 헌혈 유공자들, 헌혈봉사회, Rh(-) 헌혈봉사회 등 25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61411:00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개최(대한적십자사 주관)됐다.

 

행사에 참석한 복지부 권준욱 공공보건정책관은 표창을 받으신 헌혈 유공자를 비롯해 모든 헌혈자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하면서, 헌혈을 실천하고 있는 286만여 헌혈자들 덕분에 암, 백혈병 등 중증 환자들의 생명이 안정적으로 지켜지고 있다고 강조했고, 특히 17년은 연례적으로 겪는 연초 동절기 혈액수급 부족 상황도 없었고, 현재도 혈액 보유량 8.0일 이상(혈액 적정 보유량 5일분)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권 국장은 다만 우리나라가 헌혈자의 73%를 차지하는 1020대 인구는 감소하고, 수혈자의 73%를 차지하는 50대 이상 인구와 백혈병, 심장병, 수술이 필요한 환자 수가 늘어나고 있음을 지적하면서, 정부는 중장기적인 혈액 수급의 안정을 위해 혈액사용의 적정 관리방안 등을 포함하는 혈액사업 중장기 발전 계획(‘18’22)을 수립 중에 있다고 강조했고, 30대 이상 중장년층들이 헌혈에 보다 많은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황준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그룹 위너, 10주년 “세브란스 1% 나눔운동” 재능기부 동참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