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여름철 집중호우 ‘농기계 침수피해’ 대처방안 소개

최지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21:47]

농기계 안전한 곳에 보관하고 침수됐다면 시동 걸지 말아야
침수 농기계 손질 요령 미리 알아두고 적절한 조치 중요

여름철 집중호우 ‘농기계 침수피해’ 대처방안 소개


농기계 안전한 곳에 보관하고 침수됐다면 시동 걸지 말아야
침수 농기계 손질 요령 미리 알아두고 적절한 조치 중요

최지미 기자 | 입력 : 2024/06/11 [21:47]

지난해에 이어 올여름에도 강한 집중호우 발생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다. 농진청은 집중호우에 대비해 농가에서는 농기계 보관과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침수를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농기계를 안전한 장소에 보관하는 것이다. 보관 전에는 빗물과 습기 등으로 농기계가 녹슬거나 부식되지 않도록 농기계에 묻은 불순물은 깨끗이 씻어내고 기름칠한다. 농기계를 야외에 보관할 때는 비닐, 방수포장 등으로 잘 덮어주고 바람에 벗겨지지 않도록 단단히 매어두어야 한다고 밝혔다.

 

농기계가 침수됐을 때 조치 없이 시동을 걸면 연소실 내 이물질로 엔진이 손상되거나 누전, 합선으로 배선이 탈 수 있으므로 절대 시동을 걸지 않는다.

 

우선 깨끗한 물로 씻어 오물을 제거한 뒤 물기가 마르면 기름칠하고 각종 필터, 엔진‧기어오일 등 윤활유, 연료는 모두 빼내 새것으로 바꾼다.

 

배터리가 있는 농기계는 연결된 전선을 분리하고 마른걸레로 물기를 닦아준 후 배터리 단자에 그리스를 칠한다. 배터리가 완전히 방전됐다면 새 배터리로 교체한다.

 

소음기는 물이 차는 경우가 많으므로 반드시 고정나사를 풀어 내부에 찬 물과 이물질을 제거한다.

 

 

여름철 집중호우 시기 농기계 관리와 정비 요령은 농업기술포털 농사로(nongsaro.go.kr)에 접속해 ‘농업자재>농업기계>계절별 관리정보’로 들어가면 자세히 볼 수 있다.

 

시군농업기술센터나 농협 등에서 실시하는 순회 수리 서비스를 이용해 점검 서비스를 받는 것도 좋다.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 최인규 농업인은 “집중호우 때 잘못된 농기계 보관으로 기계가 고장 나는 바람에 제때 이용하지 못한 적이 있다.”라며, “농기계 보관과 관리를 잘해야 손해를 보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안전재해예방공학과 이충근 과장은 “농기계가 침수됐을 때 빨리 조치하지 않거나 수리가 늦어지면 기계 수명도 짧아지고 수리 비용도 많이 든다.”라며, “여름철 집중호우 때 농기계 보관과 침수 농기계 손질 요령을 미리 알아둬 제때 대처할 수 있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