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감자 신품종·신기술 신속한 현장 정착은?

강경남 기자 | 기사입력 2024/06/06 [23:14]

곽도연 국립식량과학원장, 5일 전남 보성 감자 영농현장 방문
국내 육성 감자 품종 및 통씨 감자 활용 기술 등 현장 어려움 해결 방안 논의

감자 신품종·신기술 신속한 현장 정착은?


곽도연 국립식량과학원장, 5일 전남 보성 감자 영농현장 방문
국내 육성 감자 품종 및 통씨 감자 활용 기술 등 현장 어려움 해결 방안 논의

강경남 기자 | 입력 : 2024/06/06 [23:14]

보성군은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추백’, ‘금선’ 등의 품종을 조직 배양해 공급함으로써 씨감자 안정수급과 종자 가격을 낮추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곽도연 국립식량과학원장은 6월 5일, 전남 보성군 회천면 영농현장을 찾아 상반기 전반적인 감자 작황을 듣고 약제 방제와 수확 후 저장법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어 곽 원장은 보성군에서 공급받은 기본종을 농가에서 자체 증식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조직배양 씨감자 생산시설을 찾아 관계자들과 만났다.

 

곽 원장은 “고품질 씨감자 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국내 육성 품종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달라.”라고 당부하며 “국립식량과학원은 앞으로도 감자 신품종과 재배 신기술이 현장에 빠르게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국립식량과학원은 현재 이기작용 가을 감자 신품종 보급과 통씨감자 활용 기술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전남 보성군의 노지 봄 감자 재배면적은 930헥타르(ha)로 5월 말 기준 약 30% 정도 수확을 마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