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군산시와 지역 식품기업 손잡고 ESG 행복 동행

식약일보 | 기사입력 2023/05/24 [22:04]
공사. 저탄소 식생활 업무협약과 함께 지역 아동에 국산 쌀로 만든 단팥빵 기부

군산시와 지역 식품기업 손잡고 ESG 행복 동행

공사. 저탄소 식생활 업무협약과 함께 지역 아동에 국산 쌀로 만든 단팥빵 기부

식약일보 | 입력 : 2023/05/24 [22:04]

       ↑우측부터 김춘진 사장, ㈜대두식품 조성용 대표, ㈜이성당 김현주 대표, 군산시 강임준 시장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23일 군산시청에서 군산시(시장 강임준)와 군산시를 대표하는 ㈜대두식품(대표 조성용), ㈜이성당(대표 김현주)과 저탄소 식생활 실천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참여기관은 △저탄소 식생활 ‘그린푸드 데이’ 캠페인 대국민 확산 △로컬푸드 활용 먹거리 선순환 체계 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후위기 인식개선과 탄소중립 생활 실천 등을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어 공사는 협약기관들과 군산의 명물 이성당 빵집에서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단팥빵 기부 행사도 함께했다.

 

협약에 참여한 ㈜대두식품은 앙금이라는 단어를 처음 제창한 국내 최대 규모의 팥앙금 제조사이며, ㈜이성당은 국내에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빵집으로 대표메뉴가 단팥빵으로 유명하다.

 

 

이에 공사는 협약기관들의 전문성을 활용한 협업사업으로, 공사에서 ㈜대두식품에 팥을 무상으로 공급해 팥앙금을 만들고, ㈜이성당은 무상 전달받은 팥앙금과 100% 국산 쌀을 활용해 단팥빵 5000개를 만들었다.

 

이렇게 만들어진 단팥빵은 ‘모두가 행복한 단팥빵’의 의미가 담긴 것으로 군산시에서 선정한 지역 아동센터와 영아원, 그룹홈 등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며, 이날 김춘진 사장을 비롯한 협약기관 관계자들은 군산 ‘유레카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단팥빵과 우유를 전달했다.

 

 

김춘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군산시를 비롯해 ㈜대두식품, ㈜이성당과 함께 한 국산 쌀 단팥빵 기부 행사는 협약기관의 강점을 잘 살린 업무협약의 좋은 예”라며, “앞으로도 협약기관과 함께 국산 쌀 등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은 물론, 지구를 지키는 저탄소 식생활을 적극 실천하며, 취약계층 나눔으로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돌보는 ESG경영 실천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식량안보를 위해 자급률이 낮은 대두, 팥 등 국내 상시 부족 품목의 수입선 다변화를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2월 볼리비아산 팥 7톤을 시범 도입해 적합 판정을 받았다. 다만, 시범 도입 물량은 시중에 판매할 수 없는 점을 살려 단팥빵 기부 행사를 기획해 지자체와 민간 협력은 물론 이웃사랑도 실천했다. 강경남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