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편의점 건강먹거리 코너 시범사업 편의점 157개 확대

식약일보 | 기사입력 2023/05/23 [11:30]

당류를 적게 사용한 등의 진열대에 건강먹거리 코너 표지 부착
어린이의 건강한 식생활 환경 조성에 기여

편의점 건강먹거리 코너 시범사업 편의점 157개 확대


당류를 적게 사용한 등의 진열대에 건강먹거리 코너 표지 부착
어린이의 건강한 식생활 환경 조성에 기여

식약일보 | 입력 : 2023/05/23 [11:30]

어린이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을 위해 시중 제품보다 당류를 적게 사용한 식품 등을 구분·표시해 판매하는 ‘건강 먹거리 시범사업’을 5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실시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이번 사업은 어린이의 비만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단맛음료 섭취율도 여전히 높아 어린이가 주로 식품을 구매하는 장소인 편의점에서 보다 건강하고 영양가 있는 식품을 선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편의점 업계와 함께 확대·실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는 학교 주변 편의점을 중심으로 시범사업을 실시했으며 올해는 학원가, 도서관 등 어린이가 자주 이용하는 장소 주변까지 포함해 수도권 157개 편의점(GS25,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이 사업에 참여한다.

 

시범사업의 효과를 높이 위해 기간도 기존 4개월에서 6개월로 확대하고 사업에 참여하는 편의점에는 매장 입구 근처에 건강먹거리 코너 운영 매장임을 알리는 고유표지를 부착해 홍보할 예정이다.

 

또한, 어린이 기호식품 품질인증 음료 등 당을 적게 사용한 음료와 과일·샐러드 등 어린이의 올바른 식습관 형성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제품의 진열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건강먹거리 코너임을 알리는 표지물을 부착한다.

 

 

진열·판매품목은 △과채주스, 발효유류 등 품질인증제품(식약처 인증) 및 기준 준용 제품, △과일(당 절임 제외), 샐러드, 흰우유 등 식생활 도움 식품 등이다.

 

참고로 지난해 편의점 건강먹거리 코너 시범사업에 대한 청소년의 의견을 조사한 결과 시범사업을 지속·확대하길 원한다고 답한 비율이 약 90%로 긍정적인 결과를 얻었다. 현행유지 45.2%, 확대 23.8%, 대폭확대 21.4% 순(여가부, 청소년대표 42명)으로 집계됐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어릴 때부터 올바른 식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식생활 환경 개선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강경남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