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임산물 불법광고·판매 2곳, 잔류농약 등 기준초과 5품목 적발

농·임산물 판매실태 점검 및 수거·검사결과 발표

식약일보 | 입력 : 2022/05/26 [11:05]

전국 주요 약령시장 내 판매업체(184곳)와 온라인 쇼핑몰(200곳)을 점검하고 임산물 330품목을 수거·검사한 결과, 불법 광고·판매한 온라인 누리집 2곳(1개 업체)과 잔류농약 등의 허용기준을 초과한 5품목을 적발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이번 점검은 식약처와 지자체가 합동으로 4월 11일부터 22일까지 식품으로 사용이 불가한 농·임산물의 판매실태를 점검하고 식품 이외에 다른 용도로 사용이 가능한 농·임산물의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했다고 밝혔다.

 

점검결과, 식품으로 사용하면 안 되는 으름덩굴(목통)을 ‘다류(茶類)’로 광고·판매한 온라인의 누리집 접속을 차단했으며, 잔류농약과 중금속 허용기준을 초과한 영지버섯, 오미자, 민들레, 구절초, 구기자를 폐기하고 생산자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 행정조치를 요청했다.

 

 

 

참고로 그동안 약령시장 내 판매점과 온라인 쇼핑몰을 대상으로 식품으로 사용이 불가한 농·임산물에 대해 지속적으로 교육·홍보하여 적발 건수가 대폭 감소했다. 식품사용 불가 농·임산물 적발(건)은 (’20) 39건→(’21) 6건→(’22) 2건 등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식품으로 사용이 불가한 농·임산물의 판매에 대한 지도·점검과 수거·검사를 강화해 소비자들이 농·임산물을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식품원료확인 QR코드를 찍으면 식품안전나라와 연결돼 식품으로 섭취할 수 있는 농·임산물 정보를 손쉽게 확인 가능해 참고하면 좋을 듯하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식품업계 대응은?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