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중한 산림종자 산불로부터 안전하게 보호

채종원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활동개시

식약일보 | 입력 : 2022/01/28 [12:01]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최은형 센터장은“봄철 채종원의 산불예방과 초동진화 등을 담당할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을 선발한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봄철 산불조심기간은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이며 3월 15일부터 4월 15일까지 산불예방을 위한 산불특별대책기간도 운영된다.

 

선발인원은 10명으로 평상시 충주, 괴산, 청주, 춘천, 강릉, 안면, 제주 등지의 채종원에서 산불감시를 하다가 산불이 발생하면 즉시 진화 작업에 투입하게 된다.

 

 

채종원은 주변의 나무들보다 빼어난 나무를 선발해서 수형목으로 지정하고 이들 수형목을 번식시켜서 한자리에 심어 놓고 우량한 종자를 채취하는 곳으로 중요한 산림보호구역이다.

 

최은형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산불은 봄철에 집중 발생되고 주요 발생원인은 입산자 실화와 소각으로 발생하고 있는 만큼 채종원내 산불예방 감시활동을 강화하고 지역주민에게 산불조심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일상회복과 풍년 기원” 도심 속 전통 손 모내기 성료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