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확산 건조오징어 비위생적 취급업체 적발

식약처, 해당 비위생적 취급·생산 건조오징어 전량 회수조치

식약일보 | 입력 : 2022/01/10 [11:01]

식약처는 최근 누리소통망(SNS)에 확산된 ‘건조 오징어의 비위생적 취급 동영상’과 관련해 지난 1월 9일에 해당 업체에 대한 현장 조사한 결과, ‘식품위생법’ 위반행위를 적발해 관할 관청에 행정처분을 의뢰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영상 속에 등장한 제품의 포장 상자를 토대로 해당 업체를 추적해 경북 영덕군 강구면에 있는 ‘(주) 농어촌푸드(건조 오징어 포장·유통업체)’임을 확인하고 현장조사 했다고 밝혔다.

 

현장조사결과, 식약처는 영상 속에서 드러난 것과 같이 해당 업체의 △건조 오징어를 작업 신발로 밟아 펴는 등 식품을 비위생적으로 취급한 행위 △종사자의 위생모, 마스크 미착용 △작업장 청결 불량 등 ‘식품위생법’ 위반사항을 적발했다.

 

해 업체는 덕장에서 말린 오징어를 자루에 담는 과정에서 별도의 위생적 조치를 하지 않고 구부러져 있는 오징어를 작업장용 신발을 신은 채 밟아 평평하게 펴는 등 식품을 비위생적으로 취급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식품을 취급하는 자가 기본적으로 갖춰야 할 위생모,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고, 작업장에 모여서 라면 등을 먹는 등 청결 의무를 준수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업체의 위반행위는 작년 10월 26일부터 올해 1월 8일까지 계속됐으나, 이 기간 생산된 오징어 약 3,898㎏(3,898축, 1축=20미) 가량은 시중 유통되지 않은 채 전량 보관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해당 업체가 보관 중인 비위생적 취급·생산분 전량을 자진 회수토록 함으로써 시중에 유통되지 않도록 조치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식품을 비위생적으로 취급하는 행위에 대해 지속해서 적극적으로 단속할 계획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가족과 느긋하게 둘러보기 좋은 국가중요농업유산 소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