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40 적정성 평가 미래 발전 포럼” 개최

심평원, “2040 적정성평가 미래 발전 방향” 논의

식약일보 | 입력 : 2021/03/10 [17:39]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오는 3월 12일(금) 오후 1시 30분 강남 메리츠타워 지하 1층 아모리스홀(서울 강남구)에서 ‘2040 적정성 평가 미래 발전 방향’을 주제로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에서는 적정성 평가 도입 20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를 돌아보고 각계의 의견을 청취하여 보건의료 환경 변화에 따른 평가체계 혁신방향을 모색할 예정이다.

 

심사평가원은 국민이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비용의 적정성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2001년부터 건강보험으로 제공하는 의료서비스의 적정성을 평가·공개하고 있다.

 

진행순서는 김선민 심사평가원장의 개회사 및 이기일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김윤 교수(서울대학교 의과대학)가 ‘가치기반 보건의료 동향과 시사점’을 변의형 평가운영실장(심사평가원)이 ‘적정성 평가의 성과와 한계’를 발표한다.

 

이후 토론에서는 이상일 교수(울산대학교 예방의학교실)를 좌장으로 해 배희준 교수(분당 서울대학교병원), 김영재 보험정책분과위원장(대한의사협회), 서인석 보험이사(대한병원협회), 오숙영 운영위원장(소비자시민모임), 안기종 대표(환자단체연합회), 신성식 기자(중앙일보), 이상희 보험평가과장(보건복지부)이 참석하여, 적정성 평가의 성과와 미래 발전 방향에 대해 의견을 공유하고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심사평가원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 예정), 별도의 등록이나 절차, 비용 부담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변의형 평가운영실장은 “이번 포럼을 통해 사회구조 및 보건의료 환경변화 등에 효과적으로 대응가능하고, 국민이 실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평가의 미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일상회복과 풍년 기원” 도심 속 전통 손 모내기 성료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