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중심 지능형 보건의료빅데이터 시각화 서비스 개시

전문적 보건의료빅데이터, 국민 친화적으로 제공

식약일보 | 입력 : 2021/03/03 [22:33]

3월 4일, 「국민 중심 지능형 보건의료빅데이터 시각화 서비스」(이하 ‘데이터 시각화 서비스’)를 개시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빅데이터 시각화 서비스는 국민들이 원하는 보건의료 정보를 직관적으로 검색해 시각화된 정보를 얻을 수 있고, 다양한 관점으로 자료를 분석할 수 있는 국민 친화적 빅데이터 제공시스템이라고 밝혔다.

 

이 서비스의 이점은 사용자가 보건의료 정보에 대한 전문 지식이 없더라도 원하는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집약된 통계값을 스토리화해 쉽게 설명하고, 그래프 등을 활용해 정보를 가독성 있게 전달한다. 비급여 의료 서비스정보의 경우에도 지도 기반으로 제공해 접근성을 높였다.

 

이용자는 단어 자동 완성 기능을 활용해 궁금한 질병과 진료행위(검사·시술 등) 정보를 정확하고 손쉽게 검색할 수 있고, 성별, 연령, 지역, 함께 발생하는 질병(동반상병) 등 상세조건을 직접 설정해 질병, 진료행위의 환자수 및 진료비 등을 연관 분석할 수 있다.

 

빅데이터 시각화 서비스는 심사평가원 누리집과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을 통해 접속하고, 모바일로도 이용이 가능하다.

 

박한준 빅데이터실장은 “빅데이터 시각화 서비스가 보건의료 정보의 비대칭성 해소에 도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으로 정보를 제공해 국민의 합리적 의료 선택권을 보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윤종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난지축산연구소, 말 100여 마리 8개월간 초지 방목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