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KTNET, 농수산식품 수출지원 업무협약 체결

농집과 FTA-Agri시스템 데이터 연계로 수출지원 서비스 개선

식약일보 | 입력 : 2021/02/25 [21:27]

우리 농식품 수출지원 서비스의 혁신을 위해 농식품 수출진흥기관과 디지털 전자무역 특화기관이 손을 맞잡았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와 한국무역정보통신(KTNET, 사장 김용환)은 지난 24일 농수산식품 수출지원 역할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aT가 디지털 기반의 수출농업 안전망 구축을 위해 운영 중인 농집(NongZip, 수출농가 지원플랫폼)과 KTNET의 농식품특화원산지관리시스템인 FTA-Agri의 데이터 연계로 수출지원 서비스가 한층 편리해질 전망이다.

 

앞으로 농가는 농집에 입력한 자료가 그대로 원산지 증빙 자료로 제공되어 서류제출 등의 수고를 덜 수 있고, 농식품 수출업체는 FTA Agri에서 원산지증명서와 확인서를 자동으로 발급받을 수 있어 보다 빠르고 편리해진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된다.

 

         ↑aT 오형완 식품수출이사(좌측), KTNET 디지털무역물류총괄임원 김채미 상무

 

나아가 aT와 KTNET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비대면 전자무역 활성화를 위한 디지털무역·물류 문서 활용 등 협력 범위를 확대해 수출농업의 코로나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aT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업무협약식에서 “KTNET과 다각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수출농업의 데이터 활용성을 높이고, 수출농업 분야의 디지털 뉴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난지축산연구소, 말 100여 마리 8개월간 초지 방목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