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수산식품, 공영쇼핑 입점업체 모집

10개 업체 선정하여 업체당 최대 1,800만 원 지원

식약일보 | 입력 : 2021/02/15 [21:02]

영세한 어업인의 수산물 판로를 확대하기 위해 2월 15일(월)부터 3월 2일(화)까지 ‘공영쇼핑’에 입점하여 수산물을 판매하고자 하는 업체(어업인)를 모집한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모집대상은 국내산 수산식품을 제조하는 소기업, 영어조합법인, 사회적기업, 수협 회원조합이며, 올해 공모를 통해 총 10개 업체를 선정하여 지원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가 3월 2일까지 수협중앙회에 신청서류를 제출하면, 관계기관으로 구성된 선정심사위원회를 거쳐 최종 입점업체를 확정한다고 밝혔다.

 

선정된 업체는 판매수수료 등 업체당 최대 1,800만 원의 지원을 받을 수 있고, 첫 방송에서 매출목표의 80% 이상을 달성할 경우 공영쇼핑을 통해 지속적으로 판매할 기회가 보장된다.

 

공영쇼핑 입점 지원 사업은 그간 영세 업체의 판로 개척에 마중물 역할을 해 왔다. 2018년에는 ‘병어·가자미 혼합세트’ 13억 원(14회 방송), 2019년에는 ‘이동삼 안동간고등어’ 3억 원(3회 방송), 2020년에는 ‘반건조 민어’ 5억 원(6회 방송) 등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병어가자미 혼합세트(2018)  △안동간고등어(2019)  △반건조민어(2020)

 

임태훈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우수한 제품을 가지고 있지만 코로나19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어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도 공영쇼핑 입점 판매를 지원하고자 한다.”라며, “수산물 간편식을 비롯하여 최근의 소비 경향을 반영한 다양한 제품들이 홈쇼핑ㆍ온라인 쇼핑몰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해 활발히 판매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거베라 생육조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