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발생 536명, 해외유입 26명

13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는 70,212명

윤정애 기자 | 입력 : 2021/01/13 [16:57]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월 13일 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536명, 해외유입 사례는 26명이 확인돼 총 누적 확진자 수는 70,212명(해외유입 5,814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067명으로 총 54,636명(77.81%)이 격리해제돼, 현재 14,391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374명, 사망자는 20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1,185명(치명률 1.69%)이다.

 

1월 13일(0시 기준) 국내 주요 발생 현황은 다음과 같다.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는 536명이며(최근 1주간 일 평균 593.3명), 수도권에서 357명(66.6%) 비수도권에서는 179명(33.4%)이 발생했다. 

 

서울시 송파구 교정시설 관련해 격리자 추적검사 중 18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214명이다. 양천구 요양시설2와 관련해 1월 9일 이후 접촉자 추적관리 중 5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51명이다.

 



경기 가평군 군부대 관련해 1월 8일 첫 확진자 발생 후 접촉자 조사 중 10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1명이다. 부천시 아동복지시설은 12월 21일 첫 확진자 발생 후 접촉자 조사 중 1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4명이다.

안양시 대학병원과 관련해서는 1월 11일 이후 접촉자 추적관리 중 5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5명이다.

 

전북 순창군 요양병원 관련해 1월 9일 이후 접촉자 추적관리 중 10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06명이다.

 

경북 구미시 종교시설과 관련해 12월 21일 이후 접촉자 추적관리 중 26명, 격리 중 7명으로 총 3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42명이다.

 

경남 진주시 기도원과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35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73명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4천만 회분 계약체결 성공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