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농할, 농산물 20% 할인 구입가능

aT, 전통시장과 생협 등 구매처와 품목 대폭 확대

식약일보 | 입력 : 2020/11/20 [13:59]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캠페인이 최대 20% 할인쿠폰 제공과 함께 적용대상과 구매처도 대폭 확대되어 시행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농축산물 판로가 크게 위축됨에 따라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캠페인을 지자체·공공기관몰, 전통시장, 생협·직매장 등과 함께 확대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11월 16일부터 예산소진 시까지 진행되며, 우리 농축산물 구매유도와 판매확대를 위해 최대 20% 할인쿠폰을 소비자에게 제공한다.

 

할인대상 품목은 친환경 농축산물을 포함한 양곡·축산·채소 등 신선 농축산물과 김장철 배추와 절임배추, 지역특산물, 100% 국산원재료 가공식품도 포함된다.

 

 

이번 캠페인은 전통시장과 함께 한 살림, 두레생협, 행복중심생협, 아이쿱 등 4개 생협의 481개 매장, 14개 로컬푸드직매장의 25개 매장이 참여해 소비자에게 다양한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아울러 7개 지자체·공공기관은 전라남도에서 운영하는 남도장터를 비롯해 해남군의 해남미소 등 온라인몰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우체국쇼핑의 경우, 행사 시작 이틀 만에 쿠폰비용 9천만원과 함께 4억 5천만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aT 윤영배 농식품거래소 본부장은 “先할인쿠폰 제공, 품목확대 등 소비자의 혜택을 더욱 확대했다”라며, “이번 캠페인이 지역농산물 소비촉진과 가계 부담을 덜어주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문대통령, “농업·농촌 한국판 뉴딜과 지역균형뉴딜 한 축” 새 비전 제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