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최고 15개 우리술 제품은?

2020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수상작 발표

식약일보 | 입력 : 2020/09/15 [20:38]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2020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를 통해 올해 최고의 우리술을 선발했다.

 

2010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11번째를 맞이하는 우리술 품평회는 우리술의 품질향상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매년 우수제품을 선정하여 시상하는 국가공인 주류 품평회이다.

 

우리술 품평회는 △탁주(막걸리), △약·청주, △과실주, △증류주(증류식소주, 일반증류주), △기타주류(기타주류, 리큐르) 등 5개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됐다.

 

선정기준은 국산농산물 사용비율, 술품질인증 취득실적 등 서류평가와 국내 주류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제품 관능특성평가로 각 부문별 3개 제품(대상, 최우수, 우수)을 선정하고, 부문별 1위 제품 중 품질의 체계적 관리, 지속가능성에 대한 현장평가를 거쳐 대통령상이 최종 결정된다.

 

 

 

올해 5개 부류 246제품에 대한 심사 결과 대통령상(1점), 대상(4점), 최우수상(5점), 우수상(5점)을 선정했다.

 

대통령상에는 협동조합 모월의 증류주 ʽ모월 인ʼ이 선정됐고, 대상으로, 탁주부문은 죽향도가의 ‘대대포’, 약청주 부문은 좋은술의 ‘천비향’, 과실주 부문은 컨츄리농원의 ‘컨츄리캠벨스위트’, 기타주류 부문은 아이비영농조합의 ‘허니문와인’이 선정됐다.

 

우리술 품평회 수상작들의 특징을 살펴보면, 지역의 다양한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제품이 다수 선정돼 우리술이 지역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좋은 사례임을 보여주었다.

 

대통령상을 차지한 ʽ모월 인ʼ은 원주지역의 쌀 토토미(품종 : 삼광)에 첨가물 없이 밀 누룩만을 사용한 증류주로 깔끔한 맛이 특징이고, 자체 연구소를 통한 품질관리와 강원도내 대학과의 협력으로 품질개선에도 힘쓰고 있는 점이 인정되어 대통령상을 수상하게 됐다.

 

대상을 수상한 ‘대대포’는 담양의 유기농 쌀을, ‘천비향’은 평택의 슈퍼오닝쌀을, ‘컨츄리캠벨스위트’는 영동의 포도를, 허니문와인은 양평의 벌꿀을 원료로 사용했다.

 

또한, 지역의 우수 양조장을 6차 산업화한 ‘찾아가는 양조장‘에 선정된 예술, 좋은술, 도란원, 조은술세종, 그린영농조합 등에서 제조된 제품들이 대거 수상했다.

 

최종 선발된 제품(15점)에 대해서는 상금 및 판로확대를 위한 지원이 이뤄진다. 수상작에는 상패와 함께 상금으로 대통령상(1점) 10백만원, 대상(농식품부 장관상, 4점) 각 5백만원, 최우수상(aT사장상, 5점) 각 3백만원, 우수상(aT사장상, 5점) 각 1백만원이 주어진다.

 

이외에도 네이버 라이브쇼핑을 통한 온라인 판촉, 수상작 소개 카탈로그 온·오프라인 배포, 온라인 대한민국 우리술 대축제(11월 16~22일)와 연계한 홍보를 추진할 계획이다.

 

다만, 올해에는 코로나 19로 인해 예년과 같이 많은 관중들이 참여하는 공개 시상식이 아닌 소규모 시상식을 개최 예정이며, 시상식 영상은 더술닷컴(thesool.com)을 통해 공개할 계획이다.

 

또한, 바이어 초청 상담회, 전통주 갤러리 전시·시음회는 코로나 19 방역지침에 맞춰 진행할 예정이다.

 

농식품부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올해 우리술 품평회에서 선발된 수상작에 대해서는 각종 행사의 건배주·만찬주로 추천, 판로 확대 및 홍보를 적극 지원”하고, “지역의 농산물을 사용한 우수한 품질의 우리술 제품이 많이 등장할 수 있도록 우리술 품평회를 더욱 내실있게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김현수 장관, 청년의 날 맞아 청년여성농업인과 간담회 개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