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노동기구와 농업인 안전 챙긴다

ILO와 협약 체결해 “농업 부문의 인간공학 체크포인트” 발간

식약일보 | 입력 : 2020/07/29 [19:24]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국제노동기구(ILO) 국제노동기구(International Labor Organization): 노동자의 노동 조건 개선과 지위 향상을 위해 설치된 국제연합의 전문기구와 함께 ‘농업 부문의 인간공학 체크포인트’ 한국 공식 번역서를 발간했다.

 

‘농업 부문의 인간공학 체크포인트’는 ILO가 세계인간공학회와 공동 발간한 책자로, 위험한 작업환경에 놓인 농업인들이 현장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안전 지침 100가지의 구체적인 농촌진흥청은 올해 4월 ILO와 출판협약을 체결하고 농업인 안전관리에 활용될 수 있는 ‘농업 부문의 인간공학 체크포인트’ 한국어판을 출판했다.

 

ILO는 이 책자의 한국어 저작권을 농촌진흥청에 5년간 부여했으며, 번역과 인쇄·출판을 비롯해 국제적으로 무료 보급할 수 있는 권리도 보장하고 있다.

 

안전 관리자와 영농 지도자들이 이 책자를 참고하면 작업장에 적합한 30〜50여 개의 점검표를 선발한 후 각각의 점검표에 포함된 체크포인트를 골라 소책자로 제작해 활용할 수 있다.

 

각각의 체크포인트는 낱장 인쇄물처럼 활용할 수 있도록 한 면은 설명, 한 면은 그림 2면으로 구성돼 있어 교육 훈련 교재로도 쓸 수 있다.

 

 

아울러 이 책자는 농작업 관련 사고와 질병을 줄이고 환경을 개선해 생산성을 높이는 등 실용적이고 합리적인 조치가 가능하도록 설계돼 있다.

 

농촌진흥청은 번역서를 농업과학도서관(lib.rda.go.kr), 농업인안전365 (farmer.rda.go.kr) 등에 게시했다.

 

농촌진흥청 농업인안전보건팀 이경숙 팀장은 “ILO와의 협력을 통해 농업 및 농촌 환경에서 더 나은 일터를 만들기 위한 여러 나라의 개선사례를 참고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국제기구와 협력해 국내외 농업인 안전 관련 정보를 신속하게 개발하고 공유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농식품부 김현수장관, “대한민국 농할갑시다” 농축산물 소비촉진 현장방문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