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지자체별 어린이 식생활 관리수준 평가

식약처, △안전 △영양 △인지‧실천 등 3개 분야, 식생활 개선 노력 평가

식약일보 | 입력 : 2020/06/29 [18:01]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전국 228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어린이 식생활 안전·영양 관리수준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기 위한 ‘어린이 식생활 안전지수’ 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3년마다 실시하는 것으로, 각 지자체의 식품안전보호구역 관리 및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지원 수준 등 △안전 △영양 △인지·실천 총 3개 분야로 나누어 식생활 개선 노력을 평가한다.

 

특히 이번에는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생활방역에 대한 홍보 및 교육 실적을 포함하여 평가를 실시할 계획이다.

 

조사일정은 우선 6월 30일 전국 지자체 공무원을 대상으로 하는 설명회를 시작으로 9월~11월 중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내년 1월에서 4월까지 지자체별로 자료를 제출받아 분석·평가한 후 내년 5월에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이번 조사사업을 통해 어린이 식생활 환경 개선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개선을 유도하고, 지자체의 노력을 끌어내 식생활 안전관리 수준을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여름철 ‘야생버섯’ 외형구분 어렵고, 소량만 섭취해도 치명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