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광무역 양념조개젓, A형 간염바이러스 검출

식약일보 | 입력 : 2020/06/01 [17:23]

A형 간염바이러스가 검출된 국내 양념조개젓 제품이 회수조치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가 5월 29일 인천광역시 중구 축항대로86번길에 소재한 수입식품등 수입,판매업 ㈜대광무역이 수입한 ‘양념조개젓(유형: 양념젓갈)’ 제품이 A형 간염바이러스 검출로 판매 중단 및 회수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회수대상은 유통기한이 2021년 6월 14일로 표시된 제품에 한해서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담당 지자체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산 소비자는 섭취를 중단하고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참고로 식약처는 불량식품 신고 전화 1339를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은 식품 관련 불법행위를 목격한 경우 1339 또는 민원상담 전화 110으로 신고하여 달라고 요청했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여름철 ‘야생버섯’ 외형구분 어렵고, 소량만 섭취해도 치명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