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A 관세 절감 혜택받고 농식품 수출”

aT, 2020년 ‘FTA 특혜관세활용 지원사업’ 업체 모집

식약일보 | 입력 : 2020/05/22 [16:30]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농식품 수출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FTA 특혜관세활용 지원 사업’의 참여업체를 모집한다.

 

지난해 농림수산식품 분야 FTA 특혜관세 활용률은 55%로 전체 산업 평균 75% 대비 낮은 수준인 가운데, FTA 특혜관세활용 지원사업에 참여한 80개 농식품기업은 약 22억원 상당의 관세 절감 효과를 거뒀다.

 

aT는 FTA 특혜관세활용 지원사업 참여업체에게 업체별 특화된 맞춤형 FTA 전문컨설팅, 품목분류, 원산지증명서·원산지확인서 발급, 해외시장 진출 지원, FTA 시스템 활용 및 매뉴얼 제작 등 다양한 수출지원사업과 매칭 지원한다.

 

 

특히 올해는 컨설팅을 기업별 수출역량 수준과 상황에 맞게 A형 ‘FTA 종합컨설팅’과 B형 ‘FTA디딤돌컨설팅’으로 나누어 최대 10일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A유형은 ‘20년 농식품 수출(예정)기업, B유형은 내수기업 또는 수출초보기업이 지원할 수 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농식품 수출여건이 좋지 않으나, 맞춤형 FTA지원사업으로 관세절감 헤택을 최대화하여 수출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소·벤처기업 스마트공장 구축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