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벤더박람회 한국식품관 운영

aT, 비대면 박람회로 중국 수출 활력 찾는다

식약일보 | 입력 : 2020/05/13 [17:17]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K-FOOD의 중국 내륙 유통시장 개척을 위하여 온라인 벤더박람회에서 한국식품 전용관을 지난 11일 오픈했다.

 

7월 31일까지 운영되는 이번 박람회는 중국 내 16만여의 식품유통 바이어·중개상 정보를 보유한 대표 온라인 B2B거래사이트의 운영사인 화탕윈샹이 주최하는 ‘온라인 춘당교역회(線上春糖交易會) 시즌2’이다.

 

이번 행사는 활성화 사용자가 11.5억 명에 달하는 중국 대표 SNS 위챗의 미니프로그램에서 진행되며, 코로나 영향으로 춘절 이후 경영상 어려움을 겪어왔던 aT 칭다오물류센터를 이용하는 한국식품 바이어 30개사가 참가하여, 신선우유와 분유, 막걸리, 유자차, 장류, 과일요거트, 각종 레토르트 식품들을 선보인다.

 

지난 3월 21일부터 1주일간 진행된 온라인 춘당교역회 시즌1에서는 약 3만개 기업이 참가하여, 6천여의 조회 수와 38만여 건의 구매의향 상담을 기록하였다. 이번 시즌2 행사의 참가업체는 약 3개월간 독립 온라인 상담점포를 운영하면서 중국 전역의 식품 분야 경소상(도매상), 전자상거래 플랫폼, 커뮤니티 공동구매, 왕홍 경제 등 다양한 업종의 유통채널들과 B2B 거래상담을 진행하게 된다.

 

 

aT 칭다오물류센터는 한국식품관 참가업체의 참가비용과 점포개설 과정을 지원하고, 위챗 내 식품관련 포털, 모멘트(朋友圈), 식품전문 온라인매체 등을 통해 한국식품관 개설을 적극 홍보하여 상담성과를 제고 할 계획이며, 이번 온라인박람회의 성과에 따라 하반기에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중국에서도 언택트, 온라인 비즈니스가 대세로 자리를 잡았다”며 “이번 비대면 온라인 벤더박람회를 시작으로 다양한 언택트 비즈니스 모델을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소·벤처기업 스마트공장 구축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