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8월 1일 특별시험 시행

코로나19 영향으로 시험 취소한 수험생 6,000여 명 대상

식약일보 | 입력 : 2020/04/29 [17:13]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 시험을 8월 1일 추가(특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험은 지난 2월 22일 개최한 제1회 시험 당시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응시 접수를 취소한 수험생(6천여 명)에 한해 시행된다.

 

시험 공고문은 식약처 및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원서 접수는 6월 22일부터 7월 3일까지이다.

 

식약처는 코로나19 예방과 수험생 안전을 위해 시험장소의 방역을 철저히 하고, 코로나19 상황을 모니터링하여 시험 시행이 불가능한 경우에는 일정변경 등 신속히 조치할 예정입니다.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는 맞춤형화장품 판매장에서 개인의 피부상태·선호도 및 진단결과에 따라 화장품에 색소, 향료 등 원료를 혼합하거나 화장품을 나누어 담는 역할을 담당한다.

 

앞으로 맞춤형화장품 시장이 확대될 경우 조제관리사에 대한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아울러 제2회 정기 시험은 10월 17일 시행(7월초 공고)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맞춤형화장품’이 전 세계 화장품 시장의 변화를 이끌어 ‘K-뷰티’를 다시 한번 알리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전문가 양성 등에 대한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소·벤처기업 스마트공장 구축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