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노이 “한국과일 인기” 박항서만큼 뜨거워

aT, 하노이서 ‘K FRESH LOVE FESTA’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20/02/04 [16:42]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아세안 수출시장 확대 및 신 남방 거점인 베트남의 신선농산물 시장을 공략을 위해 지난 1일과 2일 이틀간 베트남 하노이 쇼핑몰에서 ‘K FRESH LOVE FESTA’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베트남의 국민 영웅인 박항서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한류스타 배우 김동준, aT 이병호 사장이 함께 한국 신선농산물의 우수성과 안전성 홍보에 나섰다. 행사장에서는 한국과일 디저트 쿠킹 시연, 한국 농식품 퀴즈쇼 등 다채로운 행사가 이어져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지난 2015년 중단된 신선 단감 수출이 5년 만에 재개됨에 따라 단감 특별홍보코너가 마련됐으며, 현지 인기 수출품목인 딸기, 배, 홍삼 등을 직접 구매할 수 있는 판촉매장도 함께 운영됐다.

 

현장을 방문한 응우웬티뀐마이 씨(27세)는 “한국 과일은 고급제품으로 인식되고 있어 선물용으로 자주 구매하는 편”이라면서 “특히 한국 딸기가 현지에서 인기가 높다”라고 전했다.

 



aT는 한국산 신선농산물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콜드체인 구축지원 확대, 4월과 11월 하노이와 호찌민에서 개최되는 국제식품박람회, 하반기 하노이 K-FOOD FAIR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병호 aT 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 농식품 홍보대사인 박항서 감독과 한국 신선농산물에 대한 베트남 현지의 뜨거운 인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라면서 “한국 농식품의 인기가 베트남을 비롯한 신 남방 지역으로 펴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농식품부 김현수 장관, 화훼소비 감소 농가 점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