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영일대 해수욕장에서 금연캠페인

포항시 영일대해수욕장에서 ‘금연 결심의 종’ 제막식 및 금연캠페인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20/01/10 [16:26]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원장 조인성)은 2020년 새해를 맞아 10일(금) 오전 11시 포항시 영일대해수욕장에서 ‘금연 결심의 종’ 제막식을 개최하고, ‘금연 결심의 종’ 조형물은 상시 전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영일대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 및 지역주민이 금연 결심의 종을 치면서 본인과 소중한 사람을 위해 금연을 결심하고, 그 의지를 응원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또한 ‘금연 결심의 종’ 제막식 외에도 가족, 친구, 연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참여 행사(프로그램)가 함께 진행된다.

 

관광객 및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폐활량, 일산화탄소(CO)측정 및 무료 금연상담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금연을 결심해보는 행사가 진행된다.

 

금연 운세 뽑기 기계를 통해 새해 금연 운세와 함께 건강운, 재물운, 사랑운 등의 재미로 보는 새해 운세를 알려준다.

 

포항시는 건강한 지역사회 금연환경 조성을 위해 금연구역을 점차 확대하고, 학령기 흡연에 대한 인식 전환을 위해 정기적 홍보(캠페인)와 청소년 금연교실, 인형극 공연, 홍보자료(포스터) 공모전 등 다양한 흡연예방 행사를 실시해 간접흡연의 위해성을 알리는 등 꾸준히 금연 홍보 활동을 추진해왔다.

 

보건복지부 정영기 건강증진과장은 “새해를 맞아 진행되는 이번 행사를 통해 금연 결심의 종소리가 전국에 울려 퍼져 많은 분이 금연을 다짐하고 실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정부는 2020년에도 다양한 금연 지원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지속적인 흡연율 감소와 흡연예방을 위해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박능후 장관-김정숙 여사, 나눔 실천하는 “착한 마을” 방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