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전달체계 개편 통합돌봄 발전방안 모색

제4회 “지역사회 통합돌봄 2026 비전 포럼”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9/11/29 [17:20]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경기도(도지사 이재명),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 경기복지재단(대표 진석범)과 함께 29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대회의실(수원시 장안구)에서, ‘복지전달체계 개편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계방안“이라는 주제로「2019년 제4회 지역사회 통합돌봄 2026 비전 공개 토론회(이하, 2026 비전 포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보건복지부 임호근 커뮤니티케어추진단장, 지재성 경기도 복지국장, 최종현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를 비롯해 관련 전문가 및 단체, 선도사업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등 약 200명이 참석했다.

 

「2026 비전 포럼」은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가치와 철학을 확산하고 관련 전문가, 단체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진행해 오고 있다.

 

이를 위해 각 주제와 연관된 △ 보건・의료, 사회복지 전문가 △관련 단체 △지방자치단체 과 관계기관 담당자 등이 참여하여 열띤 토론을 펼치고 있다.

 

제1회 포럼(5.21, 서울)에서는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의미와 발전방향 ’에 대해, 제2회 포럼(8.19, 전주)과 제3회 포럼(10.24, 부산)에서는 ‘지역이 주도하고 바라보는 통합돌봄’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이번 제4회「2026 비전 포럼」에서는 ‘복지전달체계 개편 속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계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사회서비스원과 복지전달체계 개편속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연계방안󰡕, 󰡔경기도 맞춤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운영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김보영 영남대학교 교수와 황경란 경기복지재단 연구위원의 발제 이후, 박경숙 경기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지정토론을 진행했다.

 

지정토론자는 △김찬우 가톨릭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서인석 대한병원협회 보험이사, △이용재 호서대 사획복지학과 교수, △양진한 행정안전부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추진단 서기관, △김정길 부천시 복지정책과장, △문자 화성시 보건행정과장, △권민정 보건복지부 커뮤니티케어추진단 서기관 등이다.

 

첫 번째 발제 주제인 󰡔사회서비스원과 복지전달체계 개편 속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연계방안󰡕에서는 현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회서비스원 설립, 지역사회 통합돌봄,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등 사회서비스 정책을 분석한 후 관련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연계·추진할 수 있는 방향성을 제시했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김현수 장관,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서 전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