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이크쉑, 일부 강남지역 배송서비스 시행

식약일보 | 입력 : 2019/11/27 [16:49]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쉐이크쉑 딜리버리 서비스를 서울 강남 일부 지역부터 론칭한다고 27일 밝혔다.

 

쉐이크쉑은 딜리버리 수요가 늘어나는 외식업 트렌드에 발맞춰 쉐이크쉑 강남점, 청담점을 시작으로 딜리버리 서비스를 시행한다.

 

쉐이크쉑 딜리버리 서비스는 SPC그룹의 통합 멤버십 ‘해피포인트’에서 운영하는 딜리버리 어플리케이션 ‘해피오더’와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대표 메뉴인 쉑버거를 비롯해 버거 5종, 프라이 2종, 플랫-탑 도그 2종, 셰이크 등 음료 6종을 주문할 수 있으며, 1만 5천 원 이상 주문 시 이용할 수 있다.

 

쉐이크쉑은 딜리버리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딜리버리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12월 25일까지 설문조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딜리버리 서비스 이용 시 제공하는 리플렛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쉑버거 모바일 쿠폰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사이트 (www.shakeshack.kr), 인스타그램 (@shakeshackkr), 카카오톡 채널(@쉐이크쉑)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쉐이크쉑 관계자는 “집에서도 편하게 쉐이크쉑을 경험할 수 있도록 딜리버리 서비스를 도입했다”라며, “향후 적용 매장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쉐이크쉑 글로벌 본사는 ‘파인 캐주얼 다이닝’ 콘셉트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년여간 다양한 딜리버리 업체와 서비스를 테스트했으며 최근 그럽허브(Grubhub)를 통해 미국 전역에 딜리버리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문 대통령, 농진청 “고온극복 혁신형 쿨링하우스” 방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