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수 저서 “도시농업 텃밭채소” 선정

농진청, 우수저서·인문도서 독후감 우수작 발표

식약일보 | 입력 : 2019/09/09 [17:19]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전국의 농촌진흥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2019 농촌진흥 우수 저서’와 ‘인문도서 독후감 경진대회’ 우수작을 선정했다.

 

이번 행사는 9월 ‘독서의 달’을 기념하고 직원들의 연구 및 저술 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기획했다.

 

먼저, ‘농촌진흥 우수 저서’ 부문 최우수상에는『도시농업 텃밭채소(국립원예특작과학원 도시농업과)』를 선정했다.

 



책자에는 토마토와 오이 등 도시 텃밭에서 쉽게 키울 수 있는 작물과 재배 방법 등을 이해하기 쉽게 잘 정리했다는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우수상에는 『귀농하기 전 알아야 할 31가지(국립농업과학원 농촌환경자원과)』, 장려상은『꼬꼬가 온 뒤 우리 학교가 달라졌어요(국립축산과학원 기술지원과)』와『쉼표와 느낌표 여행 농촌으로(국립농업과학원 기술지원팀)』를 선정했다.

 

우수 저서는 농촌진흥청은 물론, 각 도 농업기술원과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 발행한 책자 중 215권을 심사해 최종 4권을 선정했다. 1차 심사를 통과한 저서 30권은 9일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에 전시한다.

 

이와 함께 ‘인문도서 독후감 경진대회’는 공모한 67편을 심사한 결과, 최우수상은 강원도농업기술원의 박기덕 농업연구사가 제출한 ‘랩 걸’이 선정됐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국회서 삼겹살 등 돼지고기 인기 부위 반값 할인판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