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 산업분야 청년농업인 전문 역량교육”

청년농업인 육성, 식량원과 함께라면 든든해요

식약일보 | 입력 : 2019/08/12 [17:07]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2일과 13일 이틀간 전북 완주군 안덕마을에서 식량작물 청년농업인 18세 이상 40세 미만 농업인 경쟁력 강화를 위한 ‘쌀 산업분야 청년농업인 전문 역량 교육’을 시행한다.

 

지난 3월 ‘청년농업인 스마트농업 교육’에 참석했던 김은주(39)씨는 “맞춤형 교육을 통해 현장 영농활용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며 청년농업인을 위한 교육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현재 청년농업인들은 점점 다양해지는 농산물의 판로와 소비자들의 요구 등으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를 이겨낼 수 있는 역량이 필요하다.

 

이번 전문 역량 교육은 청년농업인 40명을 대상으로 하며, 우수사례 발표와 함께 △성공경영 전문교육 △마케팅 전략수립 등을 내용으로 교육이 진행된다.

 

특히 경영 문제점 도출 및 고객 커뮤니케이션 기술에 대한 경영개선 교육 프로그램은 참가하는 청년농업인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새롭게 발굴된 의견은 올해 10월에 있을 청년농업인 가공품 홍보 행사에 반영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정충섭 기술지원과장은 “정부 혁신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이번 교육이 청년농업인의 경쟁력 향상과 숨은 아이디어 발굴로 소비시장 개척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청년농업인의 육성 지원은 물론, 가업승계 교육도 추진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문 대통령, 농진청 “고온극복 혁신형 쿨링하우스” 방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