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35,000여 곳 위생 지도·점검

여름방학 대비 학원가 등 조리·판매업소 일제점검

식약일보 | 입력 : 2019/07/11 [12:45]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여름방학을 맞아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어린이들이 자주 이용하는 학원가 주변 조리·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오는 18일부터 31일까지 위생 지도·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어린이 기호식품에 대한 안전하고 위생적인 판매환경 조성을 위해 방학 기간에 어린이들이 많이 이용하는 학원가 등 주변 문방구, 분식점 등 35,000여 곳을 대상으로 벌인다.

 

주요 점검내용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진열·판매, 사용 또는 보관 여부 △조리·판매시설 등의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 여부 △냉동·냉장제품 등의 보관기준 준수 여부 △△종사자 건강진단실시 여부 △정서 저해 식품 등 취급·판매 여부 등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자주 이용하는 조리·판매업소에 대하여 위생적이고 안전한 식품을 취급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국내 신기록 올해 박과 채소 챔피언 “319kg 호박”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