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식약처장,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식음료 안전관리 최종 점검

식약일보 | 입력 : 2019/07/08 [17:2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이의경 처장이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7월 8일 광주수영대회 식음료 상황실, 선수촌·미디어촌 식당 등을 방문하여 식음료 안전관리 준비상황을 최종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7월 12일부터 28일까지 개최되는 광주수영대회의 개막식(7.12.)을 앞두고 식음료 안전관리를 위한 그간 진행상황 등을 최종 점검하고, 현재 운영 중인 선수촌 식당과 미디어촌 식당의 위생관리 상태를 직접 살펴보기 위해 마련했다.

 



특히, 수영대회가 식중독이 발생 우려가 높은 여름철에 개최되는 만큼 식품사고 예방을 위한 신속대응체계가 제대로 작동되는지도 자세히 확인할 예정이다.

 

이의경 처장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광주수영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식품안전이 바탕이 되어야 한다”며 “대회 기간 단 한 건의 식품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선조들의 과학이 담긴 전통음식 가공농기구 전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