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콤한 K-FOOD, 육식선호 몽골 공략

aT, 몽골 후레대학((HUREE Univ) 연계 한국음식 홍보행사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9/06/07 [17:26]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 5월 31일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올해로 2회째 맞이하는『한국문화가 있는 날』행사에 맞춰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한 K-FOOD 시식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 aT는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인 아프로(AFLO) 단원들과 함께 K-FOOD 체험부스를 만들어 한국의 제육볶음과 카레덮밥, 샐러드, 떡볶이, 김치전 등 몽골 현지인들 입맛에 맞춘 다양한 한국음식 시식을 진행했다.

 

약 1,300명의 몽골 현지인은 유목민 후예들답게 제육볶음 등 고기요리에 관심이 많았으며, 열량이 높은 마요네즈를 활용한 파스타 샐러드도 인기를 끌었다.

 



행사장을 방문한 후레대학 재학생들은“기존에 몽골에서 맛보던 한국음식 외에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어서 좋았고, 음식에 사용된 볶음용과 샐러드 소스를 구매해 집에서 직접 만들어보고 싶다”고 말했다.

 

행사기간 중 주몽골 한국대사관과 한인회가 공동주최한 K-POP World Festival 선발전도 함께 진행되어 많은 인파가 몰렸으며, 한국음식과 한복체험, 사물놀이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한국의 맛과 멋을 한 곳에서 느낄 수 있었던 뜻 깊은 자리였다.

 

신현곤 aT식품수출이사는 “몽골의 소득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수입식품이나 외국음식에 대한 거부감이 점차 사라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K-FOOD 인지도를 올리기 위해 한국 농식품을 적극 소개하는 한편, 실질적인 수출성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창덕궁에서 풍년 기원 손모내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