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호 공영도시농업농장 조성

LH가 보유 경기도 내 택지지구 유휴지 경기도 도시농업농장 부지활용, 사회적 도시농업활성화 도모

식약일보 | 입력 : 2019/06/07 [17:17]

경기도는 지난 5일 용인시 흥덕지구에서 경기도 1호 공영도시농업농장 개장식 및 권농제 행사를 가졌다고 6일 밝혔다.

 

이날 권농제는 학생들의 길놀이를 시작으로 풍년기원 고사제, 민요공연과 씨앗폭탄던지기, 음식나누기 등 볼거리가 다양한 행사들로 진행됐다.

 

경기도 공영도시농업 농장은 도내 LH 소유 유휴지를 활용해 조성된 것으로, 학교 설립 전까지 운영된다.

 



농장은 용인시 기흥구 흥덕택지지구 고등학교부지 1만4,975㎡(4537평)에 조성, 텃밭(약3,900평), 관리시설 6개소(지원센터, 교육장, 창고, 관정, 물탱크, 퇴비장), 편의시설 3개소(생태뒷간, 정자, 그늘막)로 이뤄졌다.

 

상추, 고추, 고구마, 토마토 등 다양한 농작물을 약 400가구의 도시농부들이 농사를 짓고 있다. 향후, 경기도 도시농업농장에서는 현장도시농부학교, 생명이 순환하는 논 학교, 도시농부를 위한 씨앗자급학교, 도시농업관리사 과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3월 도와 LH경기지역본부는 사회적 도시농업 활성화를 통한 공익적 가치를 실현을 위해 도시농업 활성화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기도는 LH경기지역본부와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통해 사회적 도시농업활성화 발전 및 지원, 사회적 일자리 창출, 먹거리 나눔들 공동체 육성 등 공익적가치 향상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창덕궁에서 풍년 기원 손모내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