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평양지역 백신 품질관리 역량강화 앞장

식약처, 공적개발원조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실험 장비 운용 등 교육 실시

식약일보 | 입력 : 2019/06/07 [16:28]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6월 10일부터 14일까지 서태평양지역 5개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백신 품질관리 실험장비 운용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5개 개발도상국은 캄보디아, 라오스, 베트남, 필리핀, 몽골 등이다.

 

이번 교육은 학계 및 업계와 공동으로 수행하며 식품의약품안전처(충북 오송 소재), 충남대학교(대전 유성구 소재) 및 한국애질런트테크놀로지스㈜(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실시된다.

 

교육내용은 △바이오의약품 관련 제도 △실험실 안전 교육 △실험장비(질량분석기, 액체크로마토그래피, 중합효소반응증폭기 등) 운용에 관한 이론 및 실습 등이다.

 

이 교육은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사무처와 협력하여 추진하고 있는 공적개발원조지원사업(ODA)의 일환으로, 해당 국가의 백신 품질관리 실험장비 등의 운용기술 향상을 위해 매년 국가별 담당자를 2명씩 초청하여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이 5회째이다.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이번 교육을 통해 바이오의약품 관리 선도국가로서의 위상을 제고하고, 해당 국가의 백신 품질관리 역량을 향상시켜 결과적으로 지역 내 감염병 확산 예방 및 공동 대응체계를 마련하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빨갛게 익은 고추 말리는 농가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