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식약처장, 가정간편식 제조업체 현장방문

도시락·김밥 등 간편식 제조 현장 점검 및 업체 의견 수렴

식약일보 | 입력 : 2019/05/23 [16:50]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이의경 처장이 5월 23일 가정간편식 제조업체인 ㈜한국데리카후레쉬(경기 이천시 소재)를 방문하여 식품제조 현장을 살펴보고 업계 애로사항을 청취한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방문은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 증가 등 생활환경 변화에 따라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도시락·삼각 김밥 등 가정간편식 제조 현장을 찾아 안전관리 현황을 살펴보고,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했다.

 



아울러 도시락 제품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식품의 기준 및 규격」에 신설된 도시락 제조·가공기준의 시행(‘19.6.1.)을 앞두고 업계 준비상황 등을 함께 점검할 예정이다.

 

이의경 처장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편의점 도시락, 삼각 김밥은 바쁜 직장인들과 청소년들이 즐겨 찾고 많이 먹는 음식인 만큼 식품안전 뿐 아니라 영양까지 두루 갖춘 제품을 만들어 줄 것”을 당부하며, “식약처도 현장의 목소리를 지속적으로 듣고 애로사항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빨갛게 익은 고추 말리는 농가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