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차장, 청소년수련원 현장 방문

시설내 집단급식소 위생관리 현장 점검…식중독 예방 강조

식약일보 | 입력 : 2019/05/17 [16:1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최성락 차장이 청소년수련시설 내 집단급식소 위생관리 현장 점검을 위해 무봉산청소년수련원(경기도 평택시 소재)을 17일 방문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체험학습 등 야외활동을 위해 자주 찾는 청소년수련시설을 직접 방문하여 식재료부터 조리, 배식까지 전반적인 위생관리 수준을 점검하고 식중독예방을 위해 힘쓰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했다.

 



최성락 차장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수련시설을 찾는 청소년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음식물의 조리·보관·섭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정부도 식중독 예방관리를 위해 현장의 어려움을 지속적으로 청취하고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한 낮은 이미 여름에 맞먹는 더위가 시작된 만큼 청소년 수련시설을 방문하는 국민들께서도 ‘손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 식중독예방 3대 요령을 항상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창덕궁에서 풍년 기원 손모내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