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폴란드 음식문화 교류전 개최

농식품부, 양국 식문화 이해 농식품 교류 활성화 계기 마련

식약일보 | 입력 : 2019/05/13 [17:12]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와 (재)한식진흥원은 주한폴란드대사관과 함께 5월 13일부터 31일까지 한식문화관에서 ‘한-폴란드 음식문화 교류전’을 개최한다.

 

폴란드는 우리나라와의 무역규모는 매년 꾸준히 커지고 있으며, 농식품 수출은 최근 3년간 약 37% 증가했다.

 

이번 행사는 한-폴란드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양국 식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농식품 분야 교류를 더욱 활발히 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농식품부와 한식진흥원은 우리나라와 폴란드의 전통 가정식을 주제로 관련업계 관계자 및 일반인들에게 양국 식문화를 소개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행사 첫날 조리시연 및 시식 시간에는 한식당 ‘주옥’의 신창호 오너셰프가 죽순, 취나물 등 봄철 식재료를 활용한 한식요리를, 폴란드 바르샤바 인터콘티넨탈 호텔의 카를 오크라사 수석주방장이 감자와 오리고기를 이용한 폴란드 가정요리를 선보였으며, 강연시간에는 우리나라와 폴란드의 음식과 연관된 문화와 역사에 걸친 공통점과 차이점을 발표하고, 두 나라 요리사들이 자국의 전통음식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 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5월 13일부터 31일까지 3주 동안 도자기 그릇, 관련영상 및 사진 등을 전시하고, 한식문화관을 방문하는 내외국인 관광객들에게 한국과 폴란드를 대표하는 각종 식자재를 소개할 계획이다.

 

또한, 양국의 농식품 관련 유관기관 및 단체, 기업 관계자들의 교류 시간도 마련하여 정보 및 친선교류에도 힘쓸 계획이다.

 

5월 13일 18시부터 진행되는 개막식에는 오병석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 피오트르 오스타셰프스키(Piotr OSTASZEWSKI) 주한폴란드 대사를 비롯하여 양국의 유관기관 및 업계 관계자, 내외신 기자 등 1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병석 식품산업정책실장은 “한-폴란드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음식문화 교류전을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해외 여러 국가와 식문화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여 국가간 우호관계 증진은 물론, 국내 농식품 수출 및 한식소비 확대로도 연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전 세계 신기한 수박 한 자리에 모았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