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업 발전 희생한 동물 넋 위로

10일 국립축산과학원 내 축혼제 열어

식약일보 | 입력 : 2019/05/10 [16:49]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국립축산과학원은 10일, 원내 축혼비 앞에서 축산업 발전을 위해 희생된 가축의 넋을 위로하는 축혼제(畜魂祭)를 지냈다.

 

이날 축혼제는 30여 명의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분향, 가축 전염병 같은 위험으로부터 축산업을 지켜달라는 축혼사, 가축을 위한 헌잔 순으로 엄숙하게 진행됐다.

 

제상은 가축들이 좋아하는 마른풀(건초)과 배추, 무 등으로 차려졌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창범 원장은 “우리나라가 축산 강국으로 나아가는데 큰 도움을 준 동물들의 희생을 기리기 위해 해마다 축혼제를 지낸다.”라며 “동물들의 숭고한 희생으로 얻은 소중한 연구 결과가 우리나라의 지속가능한 축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땅콩, 제 손으로 심었어요”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