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식약처장, 희귀·필수의약품 공급현장 방문

희귀·필수의약품 안정적 공급 적극 행정 당부

식약일보 | 입력 : 2019/05/09 [16:50]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9일 이의경 처장이 희귀의약품과 국가필수의약품의 공급 현장을 점검하기 위해 산하기관인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서울중구소재, 이하 센터)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은 지난 3월 12일부터 희귀·난치질환자가 자가 치료를 위해 해외에서 허가받은 대마성분 의약품을 수입하여 사용하게 됨에 따라, 이에 대한 수입·공급을 전담하는 센터가 환자 상담에서부터 공급에 이르기까지 환자 눈높이에 맞춘 업무를 수행하는지 둘러보고 현장의 어려움은 없는지 살펴보기 위해 마련했다.

 

이의경 처장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대체치료제가 없어 불편을 겪고 있는 환자를 위해 현장에서부터 세심하게 챙기고 희귀·필수의약품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며, 식약처도 포용국가 실현을 위해 희귀·난치질환자에 대한 사회적 지원을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전 세계 신기한 수박 한 자리에 모았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