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명수 등 현호색 함유 의약품 임부 안전성연구

연구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허가사항에 ‘임부 주의’ 반영

식약일보 | 입력 : 2019/04/12 [13:30]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현호색 함유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추가 연구를 지시하고 연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안전조치로 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임부 주의 관련 문구를 넣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호색은 한의학에서는 혈액순환을 돕고 어혈을 제거하는 약으로, 임부에 신중히 사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이는 현재 자료로는 현호색 함유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기에 충분하지 않으며, 임부의 경우 주의하여 복용할 필요가 있다는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자문 결과에 따른 조치이다.

 

안전성 확인을 위한 추가 연구는 생산실적 등을 근거로 품목을 선정하고 해당 제조업체가 임부 안전성 관련 연구를 실시하게 된다.

 

현호색 의약품 중 허가사항 변경지시 받은 제품을 살펴보면 △까스명수에프액-삼성제약(주) △활명수-동화약품(주) △활명수골드액-동화약품(주) △까스활명수큐액-동화약품(주) △까스활명수디액(수출명:까스활명수큐액 수출용)-동화약품(주) △활명수큐액(수출명:활명수골드 수출용)-동화약품(주) △까스활명수에스액-동화약품(주) △미인활명수액-동화약품(주) △꼬마활명수액-동화약품(주) △한신현호색엑기스과립-(주)한국신약 △소푸리진액-경진제약사 △한중현호색엑기스과립-한중제약(주) △라모루큐정-보령제약(주) △광동까스원액-광동제약(주) △베나치오액-동아제약(주) △베나치오키즈시럽-동아제약(주) △베나치오에프액-동아제약(주) △베나치오엘액-동아제약(주) 18개 등이다.

 

현호색을 함유한 54개 의약품 중 허가사항(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임부 주의 관련 문구가 없는 18개 품목에 대해서는 허가사항 변경지시를 통해 반영하도록 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국민이 안심하고 현호색 함유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연구 결과가 나오는 데로 필요한 후속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앙아시아 보건의료 협력기반 구축…국산 수술로봇 최초 해외 수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