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정보서비스, “온라인 자문단” 운영

연말까지 활동…국민이 다양한 정보에 더 쉽게 접근 가능해야

식약일보 | 입력 : 2019/04/11 [16:05]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국립축산과학원은 정부 혁신의 하나로 국민 눈높이에 맞춘 축산 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0일 ‘온라인 자문단’ 위촉식을 갖고 이날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현재 국립축산과학원은 축산농장종합지원시스템(한우리), 축산 기술 정보, 축산물 이용 정보, 반려동물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자문단’은 정보통신(IT)·축산·웹디자인 등 전문가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참여해 국민들이 축산 관련 정보에 보다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들은 제공되는 축산 기술 정보 중 개선이나 보완이 필요한 부분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올해 12월 31일까지 활동할 예정이다.

 

모바일 기반의 스마트 축산정보서비스의 확대 발전 방안에 대한 자문과 주요 축산 기술 정보 콘텐츠를 온라인에 공유·확산함으로써 현장 사용자들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역할도 한다.

 

특히, 축산농장종합지원시스템(한우리)의 축종별 우수 이용자가 참여해 축산 현장을 반영하는 서비스 개선 방안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이근석 기획조정과장은 “앞으로 온라인 자문단과 자주 소통하며 국립축산과학원이 갖고 있는 많은 축산 관련 기술 정보를 국민이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앙아시아 보건의료 협력기반 구축…국산 수술로봇 최초 해외 수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