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품·의료기기 안전관리 전문 인력 32명 충원

2019년 공무원 경력경쟁채용시험 실시

식약일보 | 입력 : 2019/04/11 [15:55]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국민 건강과 직결되는 식품과 의료기기의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할 공무원 총 32명을 채용하기 위하여 경력경쟁채용시험을 11일 공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채용은 식품·의료기기 등 직렬별 자격요건을 충족하는 자를 선발하여 수입식품 등에 대한 안전관리 및 의료기기에 대한 현장감시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채용 절차는 △응시원서 접수 △서류전형 △면접시험 △합격자 발표순이다.

 

서류전형 합격자를 대상으로 공직 가치관과 위기대응능력을 검증하는 인성검사를 실시하고, 면접시험에서 전문지식과 응용능력, 성실성, 발전가능성 등을 평가할 예정이다.

 

특히, 9급의 경우 서류전형에서 한국사, 영어에 이어 국어능력도 우대요건으로 신설·반영하여 공직자로서의 기본 소양을 객관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기회제공 확대, 공정·투명한 절차, 역량 있는 인재 선발’이라는 3대 채용 목표에 맞는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수 있을 것이라며, 국민 건강을 책임질 유능한 인재들이 적극적으로 지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원서 접수는 4월 17일부터 4월 22일까지이며, 자격요건 등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우수인재채용시스템(http://mfds.go.kr/employ)이나 나라일터(www.gojobs.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앙아시아 보건의료 협력기반 구축…국산 수술로봇 최초 해외 수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